본문 바로가기

MSP

MSP 벙개 - 유스튜디오 1박 2일! MSP 이름을 가지고 활동을 한지도 3년이 되가지만 비정기적이긴 하나 서로 만나서 밤을 세워 놀면서 즐겁게 즐기는 친구들.... 이번 황금 연휴도 어김없이 MSP 친구들이 모여서 즐겁게 놀았다. 이 포스팅은 그 모임의 기록이다 ^^ Day-1 모임은 거의 대부분 양사장님의 유스튜디오(라고 쓰고 키넥트방 이라고 읽는다)에 이루어진다. 이 날도 양사장님의 후원으로 유스튜디오에서 모임을 가졌다. 모임에 참석한 사람들..
MSP 4기를 모집한다네요... ^^ 열정 넘치는 대학생 여러분을 찾고 있습니다!  테크놀로지와 IT에 관심 있고, 일 벌리기 좋아하는 적극적인 대학생이라면 Microsoft Student Partners와 함께 하세요.다양한 전공과 경험의 친구들과의 교류를 통해 내가 품고 있던 이상과 내가 상상하던 생각들을 재미있는 프로젝트로 실현해볼 수 있는 기회! 그리고 좀 더 공부하고 싶었던 기술이나문화, 트렌드에 대한 교육으로 좀 더 성장해볼 수 있는 기회! '제공되는..
Farewell.. MSP... - 부제 : 마지막 열정!!! dlq벌써 2주가 넘게 지났다... 2008년 2월 16일.... MSP의 마지막 워크샵이 있었다... 회사다닌다는 핑계로 사진을 바꾸지조차 못했었는데... 이틀에 걸친 무성의한(ㅋㅋㅋㅋ) 보정으로 결국 모든 사진을 고치고 말았다!!! 비록 2주나 늦은 포스팅이긴 하나... 그 의미가 절대적이라... 안하고 넘어갈 수가 없었다.... 마지막 워크샵이라서 그런지 답답한 사무실이 아닌 야외에서 워크샵을 개최했다. (5명인가???) MT 준비위원들의 준..
Simon을 만나다!!! Simon Brown....Field Evangelism of Developer and Platform Evangelism Group (D&PE).....미국과 캐나다를 제외한 지역의 최고 수장...그니까... 게이츠 형님과 발머 형님을 제외하면...  NO.1이라는 얘기...즉... 굉장히 높은 사람인 것이다... ㄷㄷㄷ그런 사람을 바로 눈앞에서 볼 기회가 생겼다...중석형님께서 보내주신 급작스러운 메일....'simon을..
#9. Good Bye Everybody~~~ <모든 사진은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 Imagine Cup은 끝났다... 어젯밤의 열광적인 밤도 지나갔다.. 언제나 만남이 있으면 헤어짐이 있는 법... 바로 그 날이 다가왔다... Good Bye Everybody (부제 : 잘가~~동생들아!!!) 밤새 놀던 그 분위기에 편승하여... 거진 밤을 샜다.... 곤하게 자고 있던 나의 핸드폰이 급하게 울렸다.... 그 전화를 받은것도 참 신기하다... 평소 잠을 자면..
#8. D+5 Final Day... <모든 사진은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 시작이 있으면 끝이 있는 법....만남이 있으면 이별도 있는 법...해가 뜨면 해가 지는 법...이제 그런 방법을 배워야 할 날이 밝았다...D+5 Final Day (미친듯이 아쉬운 하루)드디어 Imagine Cup의 Final Day가 밝았다...뭐 특별한 일은 없었다...해가 서쪽에서 뜬다거나 하늘이랑 땅의 위치가 바뀌었다거나...하루는 아주 평범하게 시작되었다...오늘의 일..
#7. D+4 Final PT... <모든 사진은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어느덧 Imagine Cup도 종반을 향해 치닫고 있다...체력도 게이지도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나에게 남은건 오로지 마나뿐...ㅋㅋㅋ하지만 얼마후면 이들과 헤어져야한다는 생각에 조금은 슬퍼진다...하....더 좋은 추억을 만들기 위한 노력.. ㅋㅋㅋD+4 Final PT (부제 : 집념의 동생들!!!) .... (클럽에서 밤 샌 후)결국 밤을 새고 말았다... 하하하하..
#6. D+3 Seoul Tour... <모든 사진은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 Imagine Cup 사흘차... 엄밀히 말하면 나흘차...모든게 꿈만 같은 일들이 계속 일어나고 있다...외국친구들과 남대문에서 꼼장어를 먹지 않나...대단한 프로젝트를 내 눈앞에서 보기도 하고...나에게 이런 기회가 주어진 것에 대해 너무 감사하게 생각한다...그저 단순히 서포터의 역할만 할 것이라는 예상이 보기 좋게 빗나갔지만..그 예상이 빗나간게 너무 감사하다...앞으로 이..